2022-05-27 21:15 (금)
이경섭 목사에 대한 효신교회 소속 노회의 결정문
상태바
이경섭 목사에 대한 효신교회 소속 노회의 결정문
  • 바른믿음
  • 승인 2022.04.20 1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욕 효신교회의 동사목사였고 곧 담임목사가 되는 상황에서 문제의 이단성을 포함하는 성탄절 설교로 인해 자신과 효신교회에 심각한 어려움을 초래한 이경섭 목사에 대한 노회의 결정문을 공개해 달라는 요청을 받았다.

안타깝게도 그 요청을 거절할 수가 없었다. 담임목사를 청빙해야 하는 효신교회와 이경섭 목사의 관계에 대해 교회와 여러 사람들이 알아야 하기 때문이다. 이경섭 목사 자신이 효신교회의 청빙 후보가 되려는 의지를 여전히 가지고 있다. 이경섭 목사가 효신교회의 청빙 후보가 될 수 있는지에 대해 관심있는 사람들이 스스로 판단하도록 2022년 2월 8일 노회가 이경섭 목사에 대해 발표한 결정문을 기재한다.   

-----------------------------
Important Actions of Northeast Presbytery regarding Rev. Dr. K. Lee (이경섭 목사에 대한 북동부 노회의 중요한 결정 사항들)

Hello Dr. Moon(문석호 담임목사에게).

GIJN!

Please send me the name and postal mailing address and E-Mail address for the Clerk of Session of Hyo Shin Church, and also for Elder Pang; and also for Rev. Dr. Kyungsub Lee.

The Executive Committee of Northeast Presbytery met this afternoon and approved the following motions (see below).

I need to send this by E-Mail and by US Postal Mail to you, to the Clerk of Session of Hyo Shin and to Rev. Dr. Lee, so it is important that I receives the addresses as soon as possible. I am in Buenos Aires, Argentina, but I am working with Moderator Jack Van Dyk to get this work done.

Thank you for your help. I remain in prayer for GOD to be honored and glorified in all that we do to advance His Kingdom.

Enjoy the Day and give Thanks always. GODSpeed and GOD Bless!

Rev. GJ Gerard

Acting Principal Clerk

Northeast Presbytery, ARPC

Here are the motions that were approved by Northeast Presbytery this afternoon (7 February 2022).
->2022년 2월 7일 오후 북동부 노회에서 결정된 사항은 아래와 같다는 내용

ONE>
On behalf of Northeast Presbytery, the Executive Committee of Northeast Presbytery declares effectively immediately (i.e., 2:30 PM EST, 7 February, 2022), and until further notice: ->북동부 노회를 대표하여 복동부 노회의 실행위원회가 추후 다른 공지가 있기 전까지 아래의 내용을 공표한다는 내용

"Due to extended failure to comply with established policies and procedures of Northeast Presbytery for the calling of a Minister, and due to serious concerns which have been presented regarding his orthodox commitment, allegiance and adherence to the doctrine and government of the Associate Reformed Presbyterian Church (i.e., The Westminster Confession of Faith and Catechisms, and the Standards of the ARPC), the Rev. Dr. Kyungsub Lee is hereby banned from preaching, teaching or engaging in ministerial responsibilities at the Hyo Shin Bible Presbyterian Church (ARPC), Flushing, NY, or any other congregation of Northeast Presbytery, ARPC.

->이경섭 목사는 뉴욕 플러싱에 있는 효신장로교회와 ARPC 교단의 북동부 노회 산하의 다른 회중(교회)교회에서 설교, 교육, 그리고 다른 모든 형태의 사역에서 배제되어야 한다는 내용
 

 

TWO>
Copies of the above declaration shall be immediately forwarded to the Session of the Hyo Shin Bible Presbyterian Church (ARPC) and to Rev. Dr. Suk Ho Moon, Senior Pastor of the Hyo Shin Church, and to Rev. Dr. Kyungsub Lee. The Session and Pastoral Staff of Hyo Shin Church is directed to inform the Congregation of Hyo Shin Church of this declaration. E-Mail will be initially used, followed by USPS "hard" copies. ->이 내용은 위 결정이 어떤 방식으로 효신교회의 당회, 담임목사, 그리고 이경섭 목사에게 전달되는지에 대한 내용

THREE>
->전체적으로 이경섭 목사가 향후 ARPC 교단의 목사가 되기 위해 어떤 과정을 거쳐야 할 것인지에 대해 설명하는 내용

The Rev. Dr. Kyungsub Lee is directed to make personal contact with the Rev. Daniel Rhee, Chairman of the Korean Sub-Committee of the Credentials Team of Northeast Presbytery, and Vice-Chairman of the Korean Transition and Administrative Commission of Northeast Presbytery, in order to determine a satisfactory course of action for the future involvement of Rev. Dr. Kyungsub Lee as a ministerial candidate in Northeast Presbytery.

Rev. Rhee may enlist the support of ad-hoc members of the Korean Sub-Committee, including the Rev.Dr. Suk Ho Moon, to determine this satisfactory course of action.

A possible satisfactory course of action that was suggested in my E-Mail of Wednesday, February 2, 2022, (see below) will be given to Rev. Daniel Rhee for consideration.
 

"A possible satisfactory course of action would include:
->노회가 이경섭 목사에 대해 처방하는 조치들에 대한 내용

A) Rev. Dr. Kyungsub Lee fully cooperating with the Korean Sub-Committee of the Credentials Team of Northeast Presbytery. ->이경섭 목사가 북동부 노회의 목사 안수 팀의 한국분과위원들과 긴밀하게 협조해야 한다는 내용

B) Rev. Dr. Kyungsub Lee voluntarily engage in a 4-5 month sabbatical during which time he would complete Seminary-level courses in Christology (the Person of Christ), Soteriology (the Work of Christ), Hamartiology (the Doctrine of Sin), Expository Preaching, Biblical Preaching, the History, Doctrine and Standards of the ARP Church, and possibly others. Seminary studies should be accomplished at Erskine, Reformed or Westminster or other approved seminary. ->이경섭 목사가 자발적으로 4-5개 월의 안식 기간을 가질 것이고, 그 동안 기독론, 구원론, 죄론, 강해설교, 교회사 수업을 교단에서 인정하는 학교에서 받아야 한다는 내용

C) Rev Dr. Kyungsub Lee will present written papers, and be orally examined on those topics which have been raised regarding his orthodoxy, commitment, allegiance and adherence to the doctrine and polity of the ARP Church. ->이경섭 목사가 교단에 합당한 신학과 신앙을 가졌는지에 대해 문제가 제기된 부분들에 대해 구두 시험을 거쳐야 하고, 또한 리포트를 제출해야 한다는 내용

D) The Rev. Dr. Kyungsub Lee would be monitored as to his completion of the above steps. ->이경섭 목사가 위의 과정을 수행하는지 계속 지켜볼 것이라는 내용

E) In the late summer of 2022, if there are no additional impediments, and upon recommendations of the Korean Sub-Committee, the Rev. Dr. Kyungsub Lee would be examined by the Credentials Team of Northeast Presbytery, and if approved, permitted to present himself as a ministerial candidate before the Congregation of the Hyo Shin Church, and if a Call is issued and found to be in order, he could be presented for examination by Northeast Presbytery, no earlier than the October 2022 meeting of Northeast Presbytery

->더 이상 추가되는 탄핵사유가 없으면 2022년 여름에 북동부 노회의 한국교회 분과의 추천에 의해 이경섭 목사는 북동부 노회의 목사안수 검증팀에 의해 다시 검증받을 수 있다는 내용. 그때 만일 문제가 없는 것으로 결론나면 이경섭 목사가 효신장로교회의 청빙 후보가 되는 것이 허락될 수 있다는 내용. 만일 효신교회가 이경섭 목사를 청빙하고, 칭빙과정에 하자가 없다고 판단되면 이경섭 목사는 북동부 노회의 2022년 10월 노회 이전에 노회의 검증 과정을 받을 수 있다는 내용.

F) Additional steps may be established by the Korean Sub-Committee of the Credentials Team and/or the Session of the Hyo Shin Church in conjunction with the Korean Sub-Committee of the Credentials Team, and/or the Korean Transition and Administrative Commission. ->필요하다면 노회나 효신교회의 필요에 의해 약간의 추가적인 일이 더하여 질 수도 있다는 내용

--------------------------
위 내용으로 볼때, 만일 이경섭 목사가 그때 노회가 지정하는 신학 공부를 시작하였다면 2022년 가을 이전에 노회로부터 다시 신학 검증을 받을 기회를 가질 수 있었다. 그러나 이경섭 목사는 노회가 요구하는 신학 공부를 시작하지 않았다. 대신 한국에서 일어나는 자신의 이단성 시비 헌의를 무마하는 일에 전념하였다.  

안타깝게도 이경섭 목사가 상황 판단을 잘못한 것으로 보인다. 한국에서 무슨 일이 일어날지라도 2022년 가을 이전에 노회가 지정한 공부 과정을 마친 후 노회에서 다시 검증을 받고 통과하는 것이 가장 중요한 일이었다. 그랬다면 효신교회 담임목사 청빙에 후보로 지원할 수 있었을 것이다.

그러나 이경섭 목사는 그 일을 마다하고 인맥과 정치로 문제를 해결하려고 한 것으로 보인다. 결국 효신교회가 소속한 노회의 도움을 받을 길로부터 멀어졌고, 자신이 안수 받은 한국의 합동 총회에서도 이단성 조사를 받아야 하는 상황으로 치닫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